2021.02.25 (목)

  • 흐림동두천 -1.3℃
  • 흐림강릉 2.6℃
  • 흐림서울 2.0℃
  • 흐림대전 2.0℃
  • 구름많음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6.9℃
  • 광주 4.2℃
  • 흐림부산 9.1℃
  • 구름많음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12.3℃
  • 흐림강화 0.3℃
  • 흐림보은 0.1℃
  • 흐림금산 0.1℃
  • 흐림강진군 5.1℃
  • 구름많음경주시 3.5℃
  • 흐림거제 6.9℃
기상청 제공

청년

광양시, 전남 청년 근속장려금 지원사업 참여기업 모집

URL복사

 

전남 광양시는 올해 전남 청년 근속장려금 지원사업에 참여할 기업을  26일까지 모집한다고 밝혔다.

 

전남 청년 근속장려금 지원사업은 청년들의 정규직 일자리 취업 촉진과 장기근속을 유도하며, 대기업과 중소기업의 임금 격차 완화에 이바지하고자 추진한다.

 

참여요건은 광양시에 소재하고, 만 18∼39세 이하의 1∼4년 차 청년 근로자가 근속하고 있는 고용보험 피보험자 수 5인 이상 300인 미만 기업이다.

 

해당 사업으로 ▲취업장려금(1년 차) 500만 원(청년 300, 기업 200) ▲고용유지금(2년 차) 450만 원(청년 300, 기업 150) ▲근속장려금(3년 차) 550만 원(청년 400, 기업 150) ▲장기근속금(4년 차) 500만 원(청년) 등 기업과 청년에게 4년간 1인당 최대 2천만 원을 지원한다.

 

시는 4대 보험 가입 및 체납 여부, 지원사업 중복지원 여부 등 부적격 대상자 확인과 기업체 평가 배점 기준 등에 따라 3월 19일까지 지원기업과 청년을 선정할 예정이다.

 

참여를 희망하는 기업은 시 홈페이지(gwangyang.go.kr) 고시·공고에 게시된 신청서와 구비서류를 지참해 시청 투자일자리과(061-797-2809)에 방문 접수하면 된다.

 

문병주 투자일자리과장은 "작년은 총 45개 사의 청년 122명을 지원했으며 많은 기업이 근속장려금 지원사업을 통해 이직률 감소, 청년의 중소기업 취업과 경력형성 효과를 얻었다"며 "올해도 기업들의 많은 관심과 참여를 바란다"고 말했다.

(끝)

 

출처 : 광양시청 보도자료


미래교육

더보기
현람출판사, 신간 ‘철학하는 인공지능’ 출간
(파이에듀뉴스) 현람출판사가 인공지능의 철학적 이해를 시도한 책 '철학하는 인공지능'을 발간했다. 인공지능 알파고가 발표될 때만 해도 금방이라도 인간의 지적 능력을 뛰어넘는 인공지능이 출현할 것 같은 분위기였다. 그러나 얼마 전쯤 축구 경기를 중계하던 AI 카메라는 축구공과 심판의 빡빡 깎은 머리를 구분하지 못하고, 자주 심판의 머리를 따라다니며 경기를 중계했다는 웃지 못할 소식이 전해온다. 또 올해 초 출시된 AI 챗봇 '이루다'는 2016년 마이크로소프트사가 개발한 대화형 인공지능 테이와 마찬가지로 혐오와 차별을 조장한다는 혐의로 폐기 처분되고 말았다. 불과 몇 년 만에 딥러닝 알고리즘의 한계와 문제점이 명백하게 드러나고 있다. 거의 모든 인공지능 연구자가 이제야 딥러닝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자연현상을 해석하거나 이해할 수 없다는 점을 인정하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이 책은 삼성SDS 사내 보고서와 제프리 힌튼의 백프롭(오류역전파) 기술을 살펴보면서 딥러닝의 한계와 문제점을 자세히 분석하고 있다. 저자는 이러한 인공지능의 한계나 문제점이 인간의 선천적인 인지능력에 대한 이해의 부족에서 비롯됐다고 주장한다. 관념론 철학자들이 인간의 선천적 인지능력을 철저하게



이미지

청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