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6 (금)

  • 구름많음동두천 8.4℃
  • 구름많음강릉 7.5℃
  • 구름많음서울 12.0℃
  • 흐림대전 11.7℃
  • 흐림대구 8.9℃
  • 구름많음울산 9.3℃
  • 흐림광주 11.8℃
  • 흐림부산 9.5℃
  • 흐림고창 9.8℃
  • 흐림제주 11.9℃
  • 흐림강화 7.9℃
  • 흐림보은 9.6℃
  • 구름많음금산 10.6℃
  • 흐림강진군 10.9℃
  • 구름많음경주시 8.5℃
  • 흐림거제 10.2℃
기상청 제공

교육뉴스

대구교육청, 3월부터 '매월 1일 녹색급식' 운영

URL복사

 

대구시교육청은 SDGs(Sustainable Development Goals; 지속 가능한 발전목표)의 실천의식 확산을 위해  3월부터 매월 1일 녹색급식을 운영한다.

 

이는 교육청 내 구내식당에서 한 달에 한 번은 채식으로 전 메뉴를 구성해 제공되는 것이다.

 

이는 대구교육청에서 발표된 '2021 환경교육(ESD) 추진계획'의 학교 환경교육 활성화 전략에 따라 솔선해 환경의 중요성에 대한 인식 개선과 실천 의지를 강화하자는 취지에서 시작됐다.

 

 '2021 환경교육(ESD) 추진계획'은 주제 중심 환경 수업을 통한 인식 개선과 1교 1특색 실천과제, 환경동아리 운영 등을 통한 친환경 실천력 강화를 특징으로 하고 있다.  이는 2022년 1월 시행 예정인 '환경교육의 활성화 및 지원에 관한 법률(전부개정)'과 학교 체계 내의 환경교육 접목을 강화하는 제3차 환경교육종합계획의 취지를 살린 것으로 점점 그 중요성이 커지고 있는 환경교육에 대한 사회적 요구를 반영하고 있다.

 

육류 소비를 줄이는 것은 온실가스 감축에 직접적인 영향을 주고 있기에 채식 급식은 기후 위기와 밀접한 연관성을 가지고 있다.

 

대구교육청에는 콩고기를 활용한 돈가스, 두부쌈, 야채 떡볶이 등 채식이 중심이 되는 다양한 요리를 개발하고 향후 학교에도 참가를 권장할 예정이다.

 

또한 이 외에도 일선 학교에서 실효성 있는 SDGs의 운영을 위해 모든 학교에서 1개 이상의 환경 동아리를 구성하고, 각 동아리가 중심이 돼 환경을 생각하는 구체적이면서 지속적인 과제를 선정하고 이를 해결할 수 있도록 지원한다.

 

대구교육청 강은희 교육감은 "교육청의 녹색급식 운영을 통한 선제 식단 변화와 이를 반영한 메뉴 제안을 토대로 학교 역시 자율적인 채식의 날을 효과적으로 운영할 수 있을 것으로 기대한다"며 "일선 학교에서는 환경 수업과 함께 녹색급식과 같이 학생들이 지구환경 보호에 직접 참여하는 실천적인 교육을 할 수 있기를 바란다"는 전망을 전했다.

(끝)

 

출처 : 대구교육청 보도자료

포토뉴스

더보기

미래교육

더보기
현람출판사, 신간 ‘철학하는 인공지능’ 출간
(파이에듀뉴스) 현람출판사가 인공지능의 철학적 이해를 시도한 책 '철학하는 인공지능'을 발간했다. 인공지능 알파고가 발표될 때만 해도 금방이라도 인간의 지적 능력을 뛰어넘는 인공지능이 출현할 것 같은 분위기였다. 그러나 얼마 전쯤 축구 경기를 중계하던 AI 카메라는 축구공과 심판의 빡빡 깎은 머리를 구분하지 못하고, 자주 심판의 머리를 따라다니며 경기를 중계했다는 웃지 못할 소식이 전해온다. 또 올해 초 출시된 AI 챗봇 '이루다'는 2016년 마이크로소프트사가 개발한 대화형 인공지능 테이와 마찬가지로 혐오와 차별을 조장한다는 혐의로 폐기 처분되고 말았다. 불과 몇 년 만에 딥러닝 알고리즘의 한계와 문제점이 명백하게 드러나고 있다. 거의 모든 인공지능 연구자가 이제야 딥러닝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자연현상을 해석하거나 이해할 수 없다는 점을 인정하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이 책은 삼성SDS 사내 보고서와 제프리 힌튼의 백프롭(오류역전파) 기술을 살펴보면서 딥러닝의 한계와 문제점을 자세히 분석하고 있다. 저자는 이러한 인공지능의 한계나 문제점이 인간의 선천적인 인지능력에 대한 이해의 부족에서 비롯됐다고 주장한다. 관념론 철학자들이 인간의 선천적 인지능력을 철저하게



이미지

청년

더보기
안성시, 대학 내 찾아가는 청년일자리센터 운영
경기 안성시는 3월 2일부터 중앙대학교(총장 박상규)와 동아방송예술대학교(총장 최용혁) 내에 찾아가는 청년일자리센터를 설치·운영한다. 작년 11월 안성시와 지역 5개 대학 간 상생발전을 위한 협력과제의 일환으로 청년 취·창업 지원 사업을 선정하면서 청년일자리센터의 대학 내 운영을 추진하게 됐으며, 지난 2월 15일 안성시가 중앙대와 동아방송예술대와 운영 업무협약을 맺으면서 오는 3월부터 두 대학 내에서 찾아가는 청년일자리센터가 본격적으로 운영된다. 찾아가는 청년일자리센터에서는 청년 전담 고용지원관을 상시 배치해 대학생 등 청년층을 대상으로 맞춤형 취업 정보제공, 심층 취업 상담 및 알선, 개인별 취업 컨설팅 등을 지원할 계획이며, 대학 취업 기관과 다양한 사업을 연계 추진해 지역 청년의 일자리 지원을 한층 강화할 예정이다. 박숙희 일자리경제과장은 "최근 코로나19로 청년 고용이 악화되는 상황에서 안성시와 지역대학은 청년일자리 지원 강화에 대한 강한 공감대를 형성하고 정책적 방안을 다각도로 모색해 왔다"며 "찾아가는 청년일자리센터 운영을 통해 지역 대학과 연계한 다양한 청년일자리 지원 사업을 추진해 청년층을 위한 양질의 일자리 발굴과 고용률 증대에 최선의 노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