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5 (목)

  • 구름많음동두천 3.0℃
  • 흐림강릉 6.3℃
  • 구름많음서울 5.6℃
  • 대전 6.5℃
  • 대구 5.9℃
  • 울산 6.4℃
  • 광주 4.9℃
  • 부산 7.8℃
  • 흐림고창 3.6℃
  • 제주 10.1℃
  • 구름많음강화 0.4℃
  • 흐림보은 6.2℃
  • 흐림금산 5.0℃
  • 흐림강진군 6.9℃
  • 흐림경주시 6.2℃
  • 흐림거제 7.8℃
기상청 제공

행사게시판

미래교육

더보기
현람출판사, 신간 ‘철학하는 인공지능’ 출간
(파이에듀뉴스) 현람출판사가 인공지능의 철학적 이해를 시도한 책 '철학하는 인공지능'을 발간했다. 인공지능 알파고가 발표될 때만 해도 금방이라도 인간의 지적 능력을 뛰어넘는 인공지능이 출현할 것 같은 분위기였다. 그러나 얼마 전쯤 축구 경기를 중계하던 AI 카메라는 축구공과 심판의 빡빡 깎은 머리를 구분하지 못하고, 자주 심판의 머리를 따라다니며 경기를 중계했다는 웃지 못할 소식이 전해온다. 또 올해 초 출시된 AI 챗봇 '이루다'는 2016년 마이크로소프트사가 개발한 대화형 인공지능 테이와 마찬가지로 혐오와 차별을 조장한다는 혐의로 폐기 처분되고 말았다. 불과 몇 년 만에 딥러닝 알고리즘의 한계와 문제점이 명백하게 드러나고 있다. 거의 모든 인공지능 연구자가 이제야 딥러닝은 끊임없이 변화하는 자연현상을 해석하거나 이해할 수 없다는 점을 인정하고 있다. 이러한 점에서 이 책은 삼성SDS 사내 보고서와 제프리 힌튼의 백프롭(오류역전파) 기술을 살펴보면서 딥러닝의 한계와 문제점을 자세히 분석하고 있다. 저자는 이러한 인공지능의 한계나 문제점이 인간의 선천적인 인지능력에 대한 이해의 부족에서 비롯됐다고 주장한다. 관념론 철학자들이 인간의 선천적 인지능력을 철저하게



이미지

청년

더보기