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4.12 (월)

  • 흐림동두천 14.8℃
  • 흐림강릉 19.4℃
  • 서울 14.3℃
  • 대전 12.6℃
  • 대구 11.2℃
  • 울산 14.4℃
  • 광주 13.6℃
  • 부산 15.8℃
  • 흐림고창 13.5℃
  • 제주 16.3℃
  • 흐림강화 13.4℃
  • 흐림보은 11.5℃
  • 흐림금산 12.4℃
  • 흐림강진군 14.0℃
  • 흐림경주시 13.6℃
  • 흐림거제 14.3℃
기상청 제공

포토뉴스

대구교육청·굿네이버스, 교육 협력 협약 체결

URL복사

 

대구시교육청과 굿네이버스 인터내셔날(사무총장 김중곤)은 모든 아이의 건강하고 따뜻한 미래를 함께 만들어 가기 위해 5일 오전 10시 30분 대구시교육청 여민실에서 교육 협력 협약식 및 교육 기부 약정식을 진행했다.

 

이번 협약식은 코로나19 상황 속에서도 대구 미래역량교육의 정상화에 역점을 기울이고 있는 대구시교육청과 세계 시민 교육과 취약계층 아동 교육지원에 대한 관심 확산과 실천을 지속해 온 굿네이버스가 상호 협력해 미래 교육을 위한 실천적 연대를 만들고자 마련된 자리였다.

 

이를 통해 양 기관은 대구의 학생들이 글로벌 역량을 갖춘 세계시민으로 성장하는 데 함께하는 것은 물론 코로나19로 인한 교육 취약계층 학생의 교육 소외를 예방하기 위한 대구 교육의 안전망 강화에도 동참할 것을 약속했다.

 

주요 협력 분야로는 ▲직접 교육과 실천 및 체험교육을 통한 세계 시민 교육과 학교폭력예방교육 공동 전개 ▲가족 그림 편지쓰기 대회, 희망 편지쓰기 대회 등을 통한 나눔 인성교육 실천 ▲심리 정서 지원 및 위기가정 아동 지원 등의 지원 사업 ▲교육 효과성 연구, 콘퍼런스 진행의 연구 사업 등이다.

 

또 협약식에서는 대구시교육청 취약계층 아동 지원을 위한 굿네이버스의 교육 기부 약정식도 함께 진행해 위기가정 지원금, 희망 장학금, 방학 중 위기가정 아동 지원금 등 총 1억 원의 교육 기부 후원 약정도 이뤄졌다.

 

강은희 교육감은 "오늘 협약을 통해 편견과 차별, 빈곤과 양극화를 넘어 평화롭고 살기 좋은 지구촌의 세계시민으로 대구의 모든 아이, 특히 코로나19 감염병으로 인해 큰 어려움을 겪을 수도 있는 교육 취약계층 학생들이 다 같이 행복하게 성장해 나갈 수 있기를 희망합니다"고 말했다.

(끝)

 

출처 : 대구교육청 보도자료

포토뉴스

더보기

미래교육

더보기
우리 아이들의 미래 학교 조성을 위하여...
높은 건물 한, 두 동에 운동장 하나. 교무실은 1층에 학생들은 2층 이상에서 생활. 대표적인 우리나라 학교의 모습이다. 이같은 폐쇄적인 공간에서 우리 아이들은 초중고 12년을 생활한다. 학교가 바뀌어야 학생들의 교육도 다양하고 풍부해 질 수 있다는 생각 아래 학생들의 창의력과 지혜를 키우는 학교 건축을 위해 건축전문가들이 뭉쳤다. 교육부는 교육 대전환의 디딤돌이 될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 추진을 위해 8일 대한민국 건축전문가들과 건축 분야 업무협약을 체결했다. 이번 업무협약은 지난 2월 발표한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종합추진계획’에 담긴 주요 과제들의 내실 있는 추진과 사전기획, 설계 등 미래학교의 사업 운영을 지원하기 위해 마련된 자리로, 최교진 전국시도교육감협의회장을 비롯하여 석정훈 대한건축사협회장, 강부성 대한건축학회장, 김용성 한국실내디자인학회장이 참석하였다. 한국판 뉴딜사업의 10대 과제 중 하나로 추진 중인 그린스마트 미래학교 사업은, 학교시설사업의 기존 설계 방식과 다르게 사전기획과정을 두어 학생과 교원 등 사용자의 참여를 통해 필요한 사항을 건축전문가와 교육과정전문가가 반영·구현하는 공간 기획과 설계를 강조하고 있다. 이번 협약은 건축 설

전국 모든 교대·국립사범대에 미래교육센터 18개 추가 설치
(파이에듀뉴스) 전국의 모든 교육대학 및 국립 사범대학에 미래교육센터 18개를 추가로 설치해 예비교원의 원격교육역량을 개발한다. 교육부는 교육대학과 국립 사범대학에 미래교육센터를 구축하는 '교원양성대학 원격교육 역량강화 사업'을 지난해에 이어 올해도 지속적으로 추진한다고 밝혔다. 이에 따라 지난해 미래교육센터가 설치되지 않은 전국 모든 교대와 국립 사범대에 59억 4000만원의 예산을 투입할 게획으로, 초중등학교 지원 등 역할 수행에 가속도가 붙을 것으로 보인다. 이번에 추가 설치되는 곳 중 교대는 경인교대, 춘천교대, 부산교대, 진주교대, 광주교대, 청주교대, 공주교대, 제주대이며 사대는 부산대, 경상대, 충남대, 전북대, 안동대, 순천대, 목포대, 제주대, 인천대, 한국교원대 등 총 18곳이다. 특히 이 사업은 '한국판 뉴딜사업'의 하나로, 지난해 공모를 통해 전국 10개 대에 미래교육센터를 설치해 코로나 이후의 시대를 대비한 교원양성 환경을 구축했다. 이에 교육부와 한국과학창의재단은 오는 7일에 미래교육센터 설치를 앞두고 있는 대학을 위해 현재 운영 중인 대학의 우수 사례를 공유하고, 사업 계획을 안내하는 온라인 설명회를 개최할 예정이다. 한편 미래교육


이미지

청년

더보기